• 홈
  • 이우환 공간
  • 건립과정

건립과정

lee Ufan

건립과정

미술관 옆 고가도로의 병풍 역할을 하도록 ‘이우환 공간’ 입지를
시립미술관 앞뜰로 선정하는 것으로부터 전시장 기본설계까지 이우환작가가 직접 진행하였다.

현대미술의 세계적 거장 ‘이우환 공간’ 부산에 자리 잡다.
건축 설계부터 전시 작품까지
선생이 직접 심혈을 기울인 하나의 작품 공간

부산시는 100년 만에 부산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주한미군의 ‘하야리아 캠프’를 역사와 문화가 어우러진 부산시민공원으로 조성하고자 공원 내에 세계 미술의 거장 이우환의 미술관 건립을 추진하였다.

몇 차례 개인 미술관을 고사하던 작가는 중학교 시절을 부산에서 보낸 인연과 부산시의 지속되는 뜻을 받아들여 작품 20여점을 기증하고 2013년 7월 부산시와 ‘이우환 공간’ 건립 협약을 맺었다.

이후 선생은 당초 부산시가 추진한 부산시민공원 대신 시립미술관 옆 고가도로의 병풍 역할을 자임하며 시립미술관 앞뜰을 ‘이우환 공간’ 입지로 선정하고 전시장 기본설계까지 직접 진행했다.

건립기간 동안 세 차례 현장을 방문해 건물 높이와 공간 구성을 비롯하여 마감재, 조명, 집기에 이르기까지 세부 설계와 작품 한 점 한 점의 섬세한 설치에 무한한 열정을 담아냈다.

이렇듯 거장의 열정과 부산시민의 여망을 담아 사업추진 5년 만인 2015년 4월 10일 일본 나오시마 ‘이우환 미술관’(2010년 개관)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 개인 미술관인 ‘이우환 공간’으로 개관하였다. 총사업비 47.2억원(국비 18억원, 시비 29.2억원), 연면적 1,400.83㎡(지하 1층, 지상2층) 규모로 전시공간은 1층과 2층이다.

건립과정 사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