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AN MUSEUM OF ART
홈으로 HOME > 참여마당 > 새소식

새소식

BMA OPEN NEWS
게시판의 내용보기
시민과 함께하는 셔츠 모으기 프로젝트
이름 운영자 작성일자 2019-03-27 14:58:11
조회 927
첨부파일 배너(국).jpg
첨부파일 배너(영).jpg
첨부파일
첨부파일


부산시립미술관에 여러분의 추억이 깃든 셔츠를 기증해주세요.

기증해주신 셔츠는 다가올 전시 의 설치작품이 되어 올 여름 미술관 로비에 찾아옵니다.

핀란드 작가 카리나 카이코넨(Kaarina Kaikkonen)은 이른 아침 셔츠를 챙겨 입으시고 출근을 하시던 아버지의 모습에서 영향을 받아 아버지를 상징하는 ‘셔츠’라는 재료를 사용하여 대규모의 설치 작업을 진행해오는 작가입니다. 작가에게 옷은 아버지가 어깨에 짊어지고 있던 가장의 무게를 상징하는 매체이기도 합니다.
(작가의 작업이 궁금하시다면 -> https://channel.louisiana.dk/video/kaarina-kaikkonen-a-father-a-mother-and-a-child 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여러분이 가진 옷은 어떤 추억을 가지고 있나요?

미술관에 방문하셔서 여러분의 추억을 나누어주세요.

티셔츠(민소매도 가능), 셔츠, 블라우스, 너무 무겁지 않은 상의는 전부 OK! 아기옷도 가능하답니다. 

기증해주시는 한 팀당 현재 진행중인 전시 <반복과 차이:시간에 관하여> 초대권을 드립니다.
(5장 이상 기증해주실 때에는 2장, 10장 이상 기증해주실 때에는 3장, 15장 이상 기증해주실 때에는 4장을 증정해드립니다.)

택배나 픽업은 어려운 점 양해부탁드립니다. 소중한 기증품과 함께 미술관(안네데스크)을 방문해주세요! :)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Please donate your shirts to Busan Museum of Art!

Your donated shirts will be turning to Kaarina Kaikkonen's installation artwork for the upcoming exhibition in this Summer. Why don’t you be a part of this artwork? ;)


Finnish artist Kaarina Kaikkonen is an artist who makes an installation artwork using people’s clothes. The reason why she mainly uses shirts is shirts are symbolic material to remind her of her dad who wore shirts for work in the early morning. Clothes are a symbol of a weight that her father was carrying on his shoulder.


Do you have certain memories related with shirts?

If you wonder what is her work, please check here
-> https://channel.louisiana.dk/video/kaarina-kaikkonen-a-father-a-mother-and-a-child

 

Please visit our museum, share your memories and get a free ticket for the exhibition :)
 
To express our appreciation, we will provide you an invitation ticket for the current exhibition .

T-shirts(sleeveless are possible too!), shirts, blouse, light outers, and baby clothes are possible!

1 team = 1 ticket for current exhibition

Above 5 clothes, we will provide 2 tickets, above 10 clothes, 3 tickets and if you donate more than 15, we will provide 4 tickets.

Unfortunately, we don't receive shirts via parcel or provide personal pick-up service.

We would like to meet you in person and get your precious donation so please visit us!





ㆍ담당부서 :
부산시립미술관 학예연구실 (051-740-4262)
ㆍ업데이트 :
2019-02-13 14:02:5
인쇄 북마크
만족도 영역
  •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