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AN MUSEUM OF ART
홈으로 HOME > 전시 > 현재전시

현재전시

BMA EXHIBITION
반복과 차이: 시간에 관하여
반복과 차이: 시간에 관하여
  • 전시기간 2019-03-15~2019-06-23
  • 전시부문 국내
  • 작품수 40여점
  • 전시장소 부산시립미술관2층 전관
  • 전시문의 051-740-4245
  • 홍보물 DOWNLOAD
전시소개
반복과 차이: 시간에 관하여
출품작가
미야나가 아이코, 미야지마 타츠오, 박선기, 오용석, 이병호, 이진용, 조은필
전시의도
시간은 속도, 역사, 변화, 지속 등 다양한 키워드들을 만들어 낸다. 이번 전시를 통해 인간에게 주어진 시간의 의미에 대해 다양한 사유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시간과 인간의 상관관계에 대해 고찰해보고자 한다.
전시내용
인간은 끊임없이 ‘시간의 문제’를 탐구해왔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시간이란 무엇인가라는 물음에 답하기 위해 수많은 철학자가 연구를 해왔다. 이번 전시의 타이틀인 《반복과 차이: 시간에 관하여》는 들뢰즈(Gilles Deleuze)의 개념을 인용한 문구이지만 시간의 개념을 가장 적절하게 표현할 수 있는 키워드이기도 하다. 삶이 항상 ‘반복’되지만 ‘차이’가 있듯이 인간은 영원한 현재를 살고 있지만 언제나 같은 것을 재현할 수는 없다. 그런 면에서 《반복과 차이: 시간에 관하여》는 시간이 가지고 있는 다양한 의미를 함축하고 있다.

또한 중세 철학자 아우구스티누스(Aurelius Augustinus)는 흘러가는 물리적 시간인 ‘크로노스(Kronos)’와 의식으로 지각되는 시간을 ’카이로스(Kairos)’라 명명하였다. 물리적 시간과 주관적인 시간이라는 개념은 시간을 과학의 대상으로 여겼던 서구의 인식론과 순환론적 세계관을 지향했던 동아시아적 사유의 체계를 각각 대변하고 있기도 하다. 시간을 다루는 이번 전시에 참여한 작가의 작품에는 이 두 개념이 양립하거나 혹은 한쪽이 강조되면서 현재라는 시간인 ‘크로노스’와 주관적인 시간인 ‘카이로스’에 대한 다양한 사유를 보여준다
작품수
40여점
주최 및 후원
전시장소
부산시립미술관2층 전관
전시기간
2019-03-15~2019-06-23
작가소개
작품소개

ㆍ담당부서 :
부산시립미술관 학예연구실 (051-740-4262)
ㆍ업데이트 :
2019-03-18 10:03:46
인쇄 북마크
만족도 영역
  •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